이글루스 | 로그인  


tanato의 미투데이 - 2010년 6월 20일

  • 신문을 훑어보다가 흥미로운 기사를 발견했다. 퓰리처 상 수상자인 '맥스 데스터'의 인터뷰. 그리고 맥스 데스터가 우리에게 던진 말이 인상깊다 '왜 한국인은 종전 기념일이 아닌 전쟁 발발일을 기념으로 삼고있느냐'그에 대답은 간단하다.'아직 안끝났으니까'(twi2me) 2010-06-20 08:03:14
  • 파출소쪽에서 홍보관련 대응도 잘못하긴 했지만(영상을 안찍은 것 등), 119도 지들공로로 쏙 빼먹냐? -_-; 이러면 서로 감정상하잖아 이아저씨들아…(twi2me) 2010-06-20 20:18:16
  • 어이쿠 바보들. 자기들이 먼저 캐치하고 구조 시작했으면서 늦게 발견한 119한테 모든 공로를 뺏기냐? 우리는 쏙 빠지고 지들만 구조한걸로 되어있네. -_-; 어휴 진짜;(twi2me) 2010-06-20 20:18:16

이 글은 tanato님의 2010년 6월 20일의 미투데이 내용입니다.

by tanato | 2010/06/21 00:30 | 새들의지저귐 | 트랙백 | 덧글(0)

트랙백 주소 : http://tanato.egloos.com/tb/4775905
☞ 내 이글루에 이 글과 관련된 글 쓰기 (트랙백 보내기) [도움말]

:         :

:

비공개 덧글

◀ 이전 페이지          다음 페이지 ▶